Imagine

Coldplay (org. John Lenon)

장애를 극복한 삶의 의지인

대중문화에서 꽃핀 위대한 사회

입력시간 : 2019-03-09 14:51:03 , 최종수정 : 2019-03-12 22:49:25, 김태봉 기자

Imagine

-John Lenon-

 

Imagine there’s no heaven,                        천국이 없다고 상상해봐

It’s easy if you try                                     한 번 해보면 쉬워

No hell below us                                     우리 발밑 지옥도 없고

Above us only sky                                    우리 위로는 오직 하늘뿐

 

Imagine all the people                               상상해봐, 모든 사람들이

living for today....                                      오늘을 위해 살고있다고...

Imagine there;s no countries,                       나라가 없다고 상상해봐

It isn‘t hard to do,                                     그거 어렵지않아

Nothing to kill or die for,                            살인도 죽음도 없고,

No religion too,                                         종교마저도 없어

 

Imagine all the people                                상상해봐 사람들이

living life in peace                                     평온속에서 삶을 살아간다고

You may say Im a dreamer                          당신은 이런 나를 몽상가라 말할지몰라

but Im not the only one                              하지만 내가 유일한건 아니지

Hope some day you’ll join us,                      언젠가 당신도 우리와 함께하길 바래.

And the world will live as one                      그러면 세상은 하나가 될거야

 

Imagine no possesions,                               소유가 없다고 상상해봐

I wonder if you can,                                    할 수 있을지 난 궁금해

No need for greed or hunger                       욕심이나 굶주림도 필요없어

A brotherhood of man,                                네 이웃도,

 

imagine all the people                                상상을 해봐 모든 사람들이

Sharing all the world,....                               온 세상을 함께 살아가는 모습을

You may say Im a dreamer,                         당신은 나를 몽상가라고 할진 몰라도

but Im not the only one                             그게 유일한건 아니야

I hope some day you’ll join us                     당신이 우리와 함께하게되기를 바라고

and the world                                          그럼 세상은 하나가 될거야

 

 

팝의 고전이라고 할 수 있는 존 레논의 명곡이다.

이 곡이 발표된 이후 현재까지도 반 세기가 넘도록 전 세계에서 불리워지고 있다.

오늘 유튜브에 올라와 있는 어느 의지의 장애인과 함께 노래한 Cold play의 모습이 인상적이어서 올려보았다.

발전된 역사는 물질문명이 그 국가와 지역의 수준을 결정하는 것이 아니다. 그들의 문화적 수준과 성숙된 사회성이 보여주고 있다.

대중 문화에서 조차도 몸에 밴 듯 자연스레 나오는 그들의 배려성은 우리에겐 감동으로 그들 자신들에게는 일상적인 일이다.

정말 부럽다.


Copyrights ⓒ 종합문예유성.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태봉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개미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