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초-중-고 공기청정기 무상지원 마쳐 [정쾌남 기자]

433개교에 1만100대 설치, 3년간 AS서비스

입력시간 : 2019-11-08 14:43:04 , 최종수정 : 2019-11-08 19:50:24, 경찰일보 기자

 정형근 기자=LG그룹 구광모 회장이 전국 초·중·고교에 공기청정기 1만대를 무상으로 지원하기로 한 사업이 마무리됐다.


LG는 미세먼지에 취약한 어린이와 청소년을 위해 전국 433개 초·중·고교 등에 공기청정기 1만100대 무상지원을 완료했다고 5일 밝혔다.
이어 앞으로 3년 동안 공기청정기 필터 교체와 AS 서비스도 무상으로 제공키로 했다고 덧붙였다. 
총 지원 규모는 애초 약 150억원으로 계획했지만, 220억원으로 확대됐다.


앞서 LG는 지난 3월 사상 최악의 미세먼지 사태가 장기간 이어지던 당시 기업의 사회적 역할을 수행해야 한다는 데 구광모 ㈜LG 대표를 비롯한 경영진의 뜻을 모아 공기청정기 1만대 무상 지원을 결정한 바 있다.


이에 따라 관계 부처와 협의를 통해 최근까지 공기정화시설이 상대적으로 부족했던 전국의 초등학교 168개교와 중학교 124개교, 고등학교 91개교를 비롯해 도서관과 수련원 등 청소년 공공시설 등에 대용량 공기청정기 1만100대를 설치했다.


LG는 실내 미세먼지 농도를 측정해주는 LG유플러스의 사물인터넷(IoT) 공기질 알리미 서비스와 공기청정기를 원격으로 제어하는 인공지능(AI) 스피커도 차례로 지원할 계획이다.


앞서 LG는 올해부터 전국 262개 모든 아동복지생활시설에도 공기청정기 3천100대를 무상으로 지원하고 있다.


​[경찰신문 정형근 기자]



Copyrights ⓒ 종합문예유성.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경찰일보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경찰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