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군 치매안심센터, ‘기억숲’ 치매환자쉼터 운영, 경찰일보 변상주 기자

변상주

작성 2020.01.31 08:32 수정 2020.02.01 23:12


[변상주 기자] = 진천군이 경증 치매환자를 대상으로 ‘기억숲’치매환자쉼터를 운영한다.


30일 군에 따르면 ‘기억숲’은 작업치료, 음악치료, 건강체조, 원예치료 등 인지자극 프로그램으로 구성된 치매증상 악화 방지쉼터로 환자의 사회적 접촉 기회 제공과 가족들의 돌봄 스트레스를 완화시키기 위해 치매안심센터에서 주 5회 3시간씩 진행된다.


참여대상은 진천군 치매안심센터에 등록된 경증치매환자로 연중 상시 모집하며 비용은 무료다.


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치매안심센터(☎043-539-8784)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군 치매안심센터에서는 60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기억활짝 기억반짝’ 치매예방교실 및 돌봄가족들을 위한 힐링프로그램도 함께 운영하고 있다.


경찰일보 변상주 기자

happyok35@naver.com

RSS피드 기사제공처 : 경찰신문 / 등록자: 변상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해당기사의 문의는 기사제공처에게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