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충남형 주민자치’ 혁신모델 지원한다

오는 18일까지 ‘주민참여 혁신모델 지원사업’ 공모…총 55개소 선정

이재천

작성 2020.02.04 12:54 수정 2020.02.04 20:21

충남도는 오는 18일까지 ‘주민참여 혁신모델 지원사업’ 대상지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는 지방이 직면한 저출산·고령화·양극화 3대 위기 극복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주민참여형 자율사업을 발굴·육성하기 위해 마련했다.

공모 유형은 △충남형 주민자치회 시범사업 △주민자치회 제안사업 △동네자치 시범공동체 등 3개 분야이다.


지원 규모는 △충남형 주민자치회 시범사업 25개소 7억 5000만 원 △주민자치회 제안사업 10개소 2억 2500만 원 △동네자치 시범공동체 20개소 4000만 원 등으로, 총 55개소에 10억 1500만 원의 사업비를 투입한다.


충남형 주민자치회 시범사업은 도내 읍·면·동 단위의 주민자치회를 육성하기 위한 사업으로, 기존 주민자치회 16개소와 신규 주민자치회 9개소를 선정해 각각 3년간 3000만 원을 지원한다.


올해 처음 시행하는 주민자치회 제안사업은 안정적으로 운영되고 있는 주민자치회를 대상으로, 지역 현안과제를 주민 스스로 해결하고자 하는 10개소를 발굴해 최대 3000만 원의 사업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동네자치 시범공동체는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제안한 마을 단위 주민단체 20개소를 선정해 개소당 200만 원씩 지원하는 사업이다.

도는 이번 공모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주민자치회 등을 대상으로 12일부터 권역별 설명회를 가질 예정이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도 누리집(http://www.chungnam.go.kr) 고시·공고 게시판 및 도 자치행정과(☎041-635-3604), 해당 시·군 주민자치 담당부서로 문의하면 된다.

안호 도 자치행정과장은 “주민이 앞장서서 지역의 문제를 풀기 위해 노력한다면 크고 작은 장애물을 더욱 쉽게 극복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충남형 주민자치가 뿌리내릴 수 있도록 다양한 시책을 추진하고, ‘더 행복한 충남’을 도민과 함께 만들어 나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RSS피드 기사제공처 : 소상공인연합신문 / 등록자: 이재천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해당기사의 문의는 기사제공처에게 문의